베토벤의 친구 안톤 쉰들리는 다음과 같이 말했다.
‘베토벤은 아침식사를 하면서 커피를 마셨다.
커피는 그가 살아가는 데 없어서는 안될 최고의 영양분처럼 보였고,
준비를 하는 과정에서는 그 어느 때보다 신중을 기했다.
한잔에 60알의 원두를 할당했으며 그 숫자를 정확히 세곤 했다.
특히 손님이 옆에 있을 때는 더더욱 그러했다.’

나는 조반상에 더할 수 없는 벗(友)을
한번도 빠뜨린 적이 없다.
커피를 빼놓고는 그 어떤 것도 좋을수가 없다. 

한잔의 커피를 만드는 원두는
나에게 60여가지의 좋은 아이디어를 가르쳐준다.

베토벤

카페요호에서는 산미와 향을 극대화 하는 피크닉트리오와
부드럽고 묵직한 미스터 블루스
두 가지 로스팅 원두를 사용하여 최상의 맛을 제공합니다.

A Picnic Trio

에티오피아,콜롬비아,과테말라

산미와 향을 극대화, 매우 깔끔한 피니쉬
꽃향의 에프터 테이스트, 부드럽고 달콤함

시트러스,아몬드,밀크초콜릿

Mr.Blueso

브라질,콜롬비아,과테말라,에티오피아,인도네시아

부드럽고 묵직한 바디감.
부담스럽지 않은 밸런스

볶은 견과,스파이시,다크초콜릿

8R8A5692

“커피, 한잔 하실래요?”

Start typing and press Enter to search

Shopping Cart